초복날... > 목회자의 하루하루

본문 바로가기

목회자의 하루하루

초복날...

작성자 예온교회 등록일 2013-07-16 03:11:01 조회수 2,836회 댓글수 0건
비 오는 토요일 오후 초복 날
호박 부침개가 최고인데라는 말 한마디에
주일에 교재를 나눌 음식을 준비하던 양집사가 곧 바로 부쳐낸 부침개,
 매주 토요일 오후 4시면 어김없이 모여서 주말을 주님께 드리고
기도 모임과 연습을 하는 예온의 찬양팀 "소중한 사람들"
얼마나 소중하면 이런 복을 누릴까?











이전글 스스로가 창피한 줄 알면 좋을텐데...
다음글 사랑을 주는 사람

목록보기


그누보드5
주소: 경기도 파주시 검산동 135-12 예온교회(예수온땅사랑교회) 전화 : 070-4079-1503
Copyright © jesuson.org All rights reserved.